스타벅스와 버거킹은 경쟁을 할까

우리는 카페는 카페끼리 패스트푸드는 패스트푸드끼리 경쟁한다 생각한다.

하지만 커피도 있고 스낵도 있는 건 같은데..

카테고리라는건 사실 덫이자 함정일 수 있다.

교집합을 찾아서.. 혹은 교집합을 뺀 나머지에 주목해야 할수도 있겠지.

새로운 카테고리의 창조라는 내 스스로가 부여한 과제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